<질의요지>

축산법 시행령별표 1 1호다목2)에 따라 사료공장으로부터 500미터 이내의 지역에서는 축산업 허가가 제한되는바, 이러한 축산업 허가의 제한 기준이 되는 사료공장에 어류(魚類)의 사료를 생산하는 공장이 포함되는지?

[질의 배경]

나주시가 축산법 시행령별표 1 1호다목2)에 따라 축산업 허가의 제한 기준이 되는 시설인 사료공장에 어류의 사료를 생산하는 공장이 포함되는지에 대해 농림축산식품부에 질의하였고, 농림축산식품부가 어류용 사료의 생산 공장은 포함되지 않는다고 답변하자 이견이 있어 법제처에 해석을 요청함.

 

<회 답>

이 사안의 경우 사료공장에 어류의 사료를 생산하는 공장은 포함되지 않습니다.

 

<이 유>

법령의 문언 자체가 비교적 명확한 개념으로 구성되어 있다면 원칙적으로 더 이상 다른 해석방법은 활용할 필요가 없거나 제한될 수밖에 없는데,(대법원 2009.4.23. 선고 200681035 판결례 참조) 축산법 시행령별표 1 1호다목2)에서는 축산 관련 시설의 하나로 사료공장을 규정하고 있는바 축산의 사전적 의미(가축을 길러 생활에 유용한 물질을 생산하는 일)를 고려할 때 축산 관련 시설로서의 사료공장은 축산법2조제1호에 따른 소돼지오리 등 가축의 사육에 필요한 사료를 생산하는 공장을 의미하는 것으로 볼 수 있고, 이러한 사료공장에 가축이 아닌 어류(魚類)의 사료를 생산하는 공장[이하 양어용(養魚用) 사료공장이라 함]은 포함되지 않는다고 보아야 합니다.

그리고 축산법 시행령별표 1 1호다목2)에서 축산 관련 시설로서 사료공장외에 도축장, 원유 집유장, 종축장, 정액등처리업체, 국가나 지방자치단체의 축산연구기관을 열거하여 규정하고 있는 형식에 비추어 볼 때 이러한 시설과 함께 규정된 사료공장은 열거된 다른 예시사항과 규범적 가치가 동일하거나 그에 준하는 성질을 가지는 시설로 그 범위가 한정되는 것으로 보아야 하는바, “도축장, 원유 집유장축산법2조제3호에 따른 축산물의 생산과 관련된 시설이고 종축장, 정액등처리업체는 같은 조제4호에 따른 축산업과 관련된 시설이며 축산연구기관은 축산 관련 연구시설을 의미하는 점을 고려하면 이러한 시설과 함께 규정된 사료공장도 축산에 필요한 사료공장으로 그 범위가 한정되는 것으로 보아야 합니다.

또한 축산법 시행령별표 1 1호다목에서 규정하고 있는 축산업의 허가기준은 구제역, 고병원성 인플루엔자 등 악성 가축질병으로부터 국내 축산업을 보호하기 위해 종전에 등록제도로만 운영되던 축산업에 대해 허가제도를 도입하면서 신설되었는바, 어류는 축산법상 가축에 해당하지도 않고 생물분류상 종류, 생활환경습성 등이 달라 다른 가축에 대한 전염병의 발생확산 등과 관련이 없으므로 해당 허가의 위치기준으로 정하고 있는 사료공장에 양어용 사료공장은 포함되지 않는다고 보는 것이 입법 취지에 부합하는 해석입니다.

한편 사료관리법2조제1호 및 사료 등의 기준 및 규격(농림축산식품부 고시) 3조에서는 사료축산법에 따른 가축이나 수산동물 등에 영양이 되거나 그 건강유지 또는 성장에 필요한 것으로서 단미사료배합사료 및 보조사료로 규정하고 있는바, 이러한 사료를 생산하는 시설은 모두 사료공장으로 볼 수 있고 만약 사료공장에 양어용 사료공장이 포함되지 않는다고 본다면 축산업 허가를 받은 후 양어용 사료의 제조업자가 해당 제조시설을 변경하여 가축사료를 생산하는 경우 결과적으로 축산업 허가가 제한되는 지역에서 축산업을 영위할 수 있게 되어 가축전염병 확산의 방지라는 입법 목적을 달성하기 어려우므로 축산업 허가의 위치기준으로 규정하고 있는 사료공장에 양어용 사료공장도 포함된다는 의견이 있습니다.

그러나 악성 가축질병으로부터 국내 축산업을 보호하기 위해 축산업 허가에 대한 위치기준을 규정한 입법 목적을 고려할 때 축산업 허가 후에 양어용 사료의 제조업자가 사료관리법에 따른 제조시설 변경신고를 통해 당연히 다른 가축사료를 생산하는 것이 가능하다고 단정하기 어렵고(대법원 1994.10.15. 선고 942213 판결례 및 대법원 1995.1.12. 선고 943216 판결례 참조) 축산법 시행령별표 1 1호다목2)에서 축산업 허가의 제한 기준이 되는 사료공장을 모든 사료공장이 아니라 축산 관련 시설로서의 사료공장으로 한정하여 규정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해당 사료공장에 사료관리법상 일반적인 사료의 의미에 따라 양어용 사료공장도 포함된다고 보는 것은 축산업 허가를 제한하는 침익적 행정처분의 근거 규정에 대한 문언해석의 범위를 넘어서는 것으로서 그러한 의견은 타당하지 않습니다.

 

법제처 18-0290, 2018.09.03.

 

'♣ 기타 ♣  > 기타 행정해석 등'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잠어업 신고를 한 개인이, 나잠어업 신고를 하지 않은 다수의 인원을 고용하여 나잠어업에 종사하게 할 수 있는지 여부 등(「수산업법」 제27조 등 관련) [법제처 18-0402]  (0) 2019.07.31
행정안전부장관이 개인정보처리자로부터 제출받은 서류·자료 등을 제공해서는 안 되는 제3자의 범위 등(「개인정보 보호법」 제63조제5항 관련) [법제처 18-0370]  (0) 2019.07.31
수산자원의 포획・채취 금지 기간에 관한 규정을 강화하여 정하는 것의 의미(「수산자원관리법」 제14조제4항 등 관련) [법제처 18-0326]  (0) 2019.07.29
「산지관리법 시행령」 별표 4 제1호마목10)에 따른 기존 도로를 이용할 필요가 없는 경우로서 산림청장이 별도로 고시한 조건과 기준을 갖춘 경우의 의미[법제처 18-0315]  (0) 2019.07.29
지방선거에서 당선된 지방의회의원이 겸직이 금지되는 직을 겸임한 채 임기가 시작된 경우 당연퇴직되는지 여부(지방의회의원의 퇴직사유의 범위) [법제처 18-0460]  (0) 2019.07.24
축산업 허가의 제한기준이 되는 사료공장에 양어용(養魚用) 사료공장이 포함되는지? (「축산법 시행령」 별표 1 제1호다목2) 등 관련) [법제처 18-0290]  (0) 2019.07.23
지방자치단체의 자체감사 부서의 장이 사회보장정보시스템을 이용하려는 경우 보건복지부장관과 협의해야 하는지 [법제처 18-0158]  (1) 2019.07.19
연근해어업구조개선법 제11조제2항에 따라 직권 감척 대상자를 지정하는 경우 공고 후 120일이 경과하기 전에 직권감척 대상자를 선정할 수 있는지 [법제처 18-0373]  (0) 2019.07.19
어린이집과 유치원이 영양사를 공동으로 둘 수 있는지(「영유아보육법 시행규칙」 별표 2 제1호라목 등 관련) [법제처 18-0151, 2018.9.5., 민원인]  (0) 2019.07.18
한국전력공사가 시행해 오던 공유수면 매립공사를 한국전력공사에서 분할・설립된 회사가 승계받아 계속 시행한 경우 그 매립지 소유권의 취득 범위 [법제처 18-0241]  (0) 2019.07.17
선박대여업자의 도선사업에 대한 「유선 및 도선 사업법」 적용 여부(「유선 및 도선 사업법」 제2조제2호 등 관련) [법제처 18-0361]  (0) 2019.07.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