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 의>

❍ 회사가 연속 적자 경영인 상태에서 상여금을 지급하지 않거나, 축소 지급할 수 있는지 여부

❍ 사실관계

- 취업규칙에는 상여금은 회사의 경영 성과에 따라 그때마다 이사회 결의로 결정한다. 지급기준은 상여금 지급기준에 의한다.”고 규정

- 내부 상여금 지급기준에는 상여금은 회사의 경영 성과에 따라 그때마다 이사회 결의로 결정한다.”라고 규정

매 분기말 급여지급일에 지급함을 원칙으로 하는 정기상여금정기상여금 이외의 별도로 지급하는 특별상여금으로 구성되어 있고, “정기상여금은 년간 200%로 한다.”고 규정

- 회사 경영상황은 3년 연속 당기순손실로 누적 손실이 자본 잠식에 이른 상황임

 

<회 시>

❍ 상여금 지급여부에 대해서는 노동관계법에 별도로 규정하고 있지 아니하므로 회사의 단체협약, 취업규칙 등에 따르는 것이 원칙이며, 단체협약이나 취업규칙에 의해 미리 지급조건들이 명시되어 있지 않으나 관행으로 계속 지급하여온 사실이 인정되는 경우 그 상여금을 지급할 의무가 있습니다.

❍ 또한 그 관행이 근로기준법과 단체협약 등에 반하지 아니하고 근로자에게 유리한 공통적인 근로조건이 된다면 개별근로관계를 규율하는 효력이 있는바, 이를 변경할 경우 취업규칙의 변경에 준하는 절차를 거쳐야 할 것입니다.

❍ 따라서 귀하께서 질의하신 정기상여금의 경우 관행상 계속 지급해왔다면 공통적인 근로조건이 되어 지급의무가 있다고 할 것이며, 경영상 악화 등의 사유로 그 지급조건을 변경하고자 할 경우 취업규칙 변경 절차를 따라야 할 것으로 사료됩니다.

❍ 한편 취업규칙을 변경할 경우 근로자의 과반수로 조직된 노동조합, 근로자의 과반수로 조직된 노동조합이 없는 경우에는 근로자 과반수의 의견을 들어야 하며, 변경되는 내용이 근로자에게 불리한 내용인 경우에는 그 동의를 얻어야 함을 알려드립니다.(근로기준법 제94)

 

[근로기준정책과-6052, 2016.09.27.]


'♣ 근로자/공무원 ♣ > 임금 등[판례, 행정해석 등]' 카테고리의 다른 글

휴관 중 수영강사 휴업수당 관련 [근로기준정책과-4699]  (0) 2019.02.22
휴일근로에 따른 가산임금과 연장근로에 따른 가산임금은 중복하여 지급될 수 없다 [2016다39538, 2016다39545]  (0) 2019.02.20
명절·휴가상여금을 제외한 나머지 상여금을 포함한 통상임금을 기준으로 수당 및 중간정산 퇴직금을 청구하는 것은 신의칙에 위배 [대전지법 2013가합1789, 2013가합3877]  (0) 2019.02.18
정기상여금은 정기적·일률적·고정적으로 지급되는 임금으로서 소정근로의 대가인 통상임금에 해당한다 [대법 2016다10131]  (0) 2019.02.18
성과급의 「근로기준법」 상 임금 해당여부 [근로기준정책과-6363]  (0) 2019.02.18
적자 경영 하에서의 상여금 지급여부 [근로기준정책과-6052]  (0) 2019.02.18
주기적・일률적・고정적으로 지급하기로 되어 있는 정기상여금은 통상임금에 해당하고, 연차유급휴가에 대한 수당은 통상임금을 기초로 산정되어야 한다 [대전고법 2015나500]  (0) 2019.02.15
휴직자의 상여금 지급 여부 [근로기준정책과-2682]  (0) 2019.02.15
하기휴가비의 평균임금 해당 여부 [근로기준정책과-7156], 차별시정명령에 따른 배상액의 임금성 여부 [근로기준정책과-4477]  (0) 2019.02.15
단체협약 및 급여규정에 따라 매년 8회에 걸쳐 지급하는 정기상여금은 통상임금, 정기상여금을 통상임금에서 제외하기로 하는 노사간의 합의는 무효 [대전지법 천안지원 2013가합3449]  (0) 2019.02.14
산정기간이 1년인 상여금의 평균임금 산입 방법 [근로기준정책과-1217]  (0) 2019.02.14


Posted by 고콜 Trackback 0 : Comment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