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 의>

수년간 관행적으로 촉탁직 근로자에게 지급한 근속수당을 법정수당이 아니라는 이유로 입주자대표의 의결을 통해 지급하지 않아도 되는지 여부

 

<회 시>

귀 질의의 경우, 그 동안 촉탁직 근로자에 대해서도 회사의 단체협약·취업규칙 등에 근속수당의 지급조건, 금액, 지급시기를 미리 정하여 지급하거나 전 근로자에게 관례적으로 지급하여 사회통념상 근로자가 당연히 지급받을 수 있다는 기대를 갖게 되는 경우에는 임금성이 인정된다고 볼 수 있음.

- 그렇다면 회사가 더 이상 촉탁직 근로자에게 근속수당을 지급하지 않기로 입주자대표회의에서 의결하였다고 하더라도 그 의결만으로 촉탁직 근로자에 대한 근속 수당을 일방적으로 폐지할 수 없고,

- 근속수당 미지급에 대하여 근로기준법94조에서 정한 취업규칙 변경 절차를 거쳐 근속수당 지급을 폐지하는 것에 근로자 과반수의 동의를 얻어야 근속수당의 미지급 의결근로기준법상 유효하게 인정될 수 있음.

 

[근로개선정책과-6781, 2012.12.11.]

 


'♣ 근로자/공무원 ♣ > 취업규칙[행정해석 등]' 카테고리의 다른 글

취업규칙에 감급제재 규정이 없다면 「근로기준법」의 감급제재 규정을 지키지 않아도 되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6292]  (0) 2019.04.18
근로조건 불이익변경 시 개별적으로 근로계약을 새롭게 체결한 경우의 효력 [근로개선정책과-4719]  (0) 2019.04.18
취업규칙 변경 없이 근속수당을 지급하지 않을 수 있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6781]  (0) 2019.04.17
취업규칙을 개정하지 않고 임금을 지급한 경우 임금체불로 볼 수 있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1466]  (0) 2019.04.17
주식매매거래 금지가 취업규칙 불이익 변경에 해당되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6627]  (0) 2019.04.16
휴게시간 변경이 취업규칙 불이익변경에 해당되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6289]  (0) 2019.04.16
직급조정 및 직급강임이 취업규칙 불이익 변경에 해당되는지 여부 [근로기준과-400]  (0) 2019.04.15
운영법인과 별도로 센터운영규정(취업규칙)을 제정할 수 있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4721]  (0) 2019.04.15
경영악화로 인한 ‘희망퇴직’이 공단 인사규정에 근거한 ‘명예퇴직’에 해당하는지 여부 [근로개선정책과-6780]  (0) 2019.04.12
안전보건관리규정이 취업규칙에 해당하는지 여부 등 [근로개선정책과-4722]  (0) 2019.04.12
제제에 관한 사항 내지 복무규율을 내용으로 하는 운영규정은 취업규칙에 해당하고, 근로자에게 불리한 운영규정을 만들면서도 사전 동의를 구하지 않아 무효 [서울남부지법 2018카합20284]  (0) 2019.02.25


Posted by 고콜 Trackback 0 : Comment 0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