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응형

<질의요지>

A사가 2006년도부터 현재까지 소유·운영하고 있는 송·변전설비(송전설비주변법 제2조제1호에 따른 송·변전설비를 말하며, 이하 같음.)B사가 2006년도부터 2017년도까지 이용하였고 201811일부터 현재까지는 A사가 이용하고 있는 경우, 변전설비 주변지역의 보상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송전설비주변법이라 함) 10조제1항에 따라 2018년도 주변지역 지원사업(송전설비주변법 제9조제1항제1호에 따라 사업자가 시행하는 지원사업을 말하며, 이하 같음.)의 재원을 부담하는 자는 “2017630일 당시변전설비를 이용하던 사업자인 B사인지, 아니면 송변전설비의 이용자가 변경된 시점인 201811일부터 송변전설비를 이용한 사업자인 A사인지?(A사와 B사 사이에 체결된 해당 송·변전설비의 이용계약이나 한국전력 약관인 송·배전용 전기설비 이용규정 등에서 주변지역 지원사업의 재원 부담에 대해 별도로 정한 바가 없는 것을 전제로 함.)

[질의 배경]

산업통상자원부에서는 위 질의요지에 대해 내부 이견이 있어 법제처에 법령해석을 요청함.

 

<회 답>

이 사안의 경우 송전설비주변법 제10조제1항에 따라 2018년도 주변지역 지원사업의 재원을 부담하는 자는 201811일부터 송변전설비를 이용한 사업자인 A사입니다.

 

<이 유>

송전설비주변법 제10조제1항 본문에서는 주변지역 지원사업에 소요되는 비용은 사업자의 재원으로 부담한다고 하면서 같은 조제2항 및 같은 법 시행령 제24조제1항에서는 사업자가 부도폐업 또는 파산한 경우 등 사업자의 재원만으로 지원사업의 안정성과 지속성 등을 담보하기 어려운 경우에는 전기사업법48조에 따른 전력산업기반기금으로 비용의 일부를 부담할 수 있다고 규정하여, 주변지역 지원사업의 비용은 사업자가 부담하는 것을 원칙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송전설비주변법 제10조제1항 단서에서는 송변전설비를 소유운영하는 사업자와 이용하는 사업자가 다른 경우에는 이용하는 사업자가 지원금의 재원을 부담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지원금의 세부 결정기준을 정하고 있는 같은 법 시행령 별표 2 비고 사목에서는 지원금 산정기간은 일 단위를 기준으로 한다고 규정하고 있는바, 이에 따르면 송변전설비를 실제로 이용하는 사업자가 해당 설비를 이용하는 기간에 상응하는 지원금의 재원을 부담한다는 것으로 보아야 합니다.

또한 송전설비주변법 시행령 별표 2 1호나목에서 사업자별 지원금을 산정하는 계산식을 정하면서 전년도 630을 기준으로 지원금을 산정하도록 규정한 것은 사업자별 지원금을 구체적으로 산정하기 위한 기준 시점을 정한 것이고, 2016412일 송전설비주변법 시행령이 대통령령 제27093호로 개정되기 전에는 전전년도를 기준으로 하던 것을 해당 연도의 지원사업을 위한 지원계획수립지침의 통보기한(전년도 630)(송전설비주변법 시행령 제19조제1항 참조)에 맞추어 회선길이 및 변전용량의 증가를 반영하여 지원금을 산정하도록 하기 위해 전년도 630로 개정(2016.4.12. 대통령령 제27093호로 개정된 송전설비주변법 시행령 개정이유 및 주요내용 참조)된 연혁에 비추어 보더라도 전년도 630을 지원금 부담주체를 결정하는 기준일로 보는 것은 타당하지 않습니다.

그렇다면 이 사안의 경우 송전설비주변법 제10조제1항에 따라 2018년도 지원금의 재원을 부담하는 자는 201811일부터 송·변전설비를 이용한 사업자인 A사로 보아야 합니다.

아울러 주변지역 지원사업의 지원금은 송전설비주변법 제10조제3항 및 같은 법 시행령 별표 2에 따른 객관적인 기준에 의해 산정될 뿐 아니라, 같은 별표 비고 아목에 따르면 사업자별로 부담한 지역별 지원금의 총합계 금액이 사업자별로 부담해야 할 사업자별 지원금보다 많거나 적은 경우에는 그 차액을 사업자들 간에 정산하게 되는바, 지원금을 부담하는 사업자가 누구인지에 따라 부담해야 하는 지원금이 변경되는 것이 아니라는 점도 고려해야 합니다.

 

법제처 19-0704, 2020.05.04.

 

반응형

'♣ 환경, 안전 ♣ > 환경 관련' 카테고리의 다른 글

공장설립승인지역에서 공장의 업종변경 범위(수도법 시행령 부칙 제5조제2호 등 관련) [법제처 19-0747]  (0) 2020.05.29
자연환경 손실 또는 무분별한 국토 개발 등의 방지를 위해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를 허가하지 않은 처분을 재량권 일탈, 남용으로 볼 수 없다 [대구지법 2019구합24857]  (0) 2020.05.29
하수처리구역에서 폐수를 공공수역으로 배출하는 경우 적용되는 수질오염물질의 배출허용기준 [법제처 20-0010]  (0) 2020.05.28
부숙토를 제3자에게 제공하여 비탈면 녹화토를 최종적으로 생산하게 하였다면, 폐기물 재활용 기준을 위반한 경우에 해당 [대법 2019두63515]  (0) 2020.05.26
송·변전설비 주변지역 지원사업에 소요되는 비용의 부담주체 [법제처 19-0704]  (0) 2020.05.20
산지전용허가의 변경신고를 할 수 있는 범위 [법제처 19-0668]  (0) 2020.05.19
수질오염물질 측정기기 관리대행업 기술인력의 경력인정 범위 [법제처 19-0677]  (0) 2020.05.13
제2종 환경영향평가업자가 자료를 거짓 작성한 경우 제1종 환경영향평가업자의 고의성 유무를 별도로 판단해야 하는지 [법제처 19-0751]  (0) 2020.05.06
준농림지역에서 특정대기유해물질 배출시설의 설치를 금지한 구 국토이용관리법 시행령 제14조제1항제1호가 위헌·무효인지 여부(소극) [대법 2019두51499]  (0) 2020.0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