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 의>

○○도가 시행하고 있는 생활임금제를 시·군에 장려하기 위하여 2016년 시·군합동평가 지표로 삼고 동점일 경우 국도비 지원사업에 대해서도 생활임금제를 시행할 경우를 우대함. 이에 ○○시에서 해당 조항의 위법 여부를 문의함.

- 근로기준법6조에서 균등한 처우를 규정하고 있는데, 국도비 사업의 경우 지자체별로 생활임금을 각각 적용하는 것이 위 근로기준법6조에서 규정한 균등한 처우에 위반되는지 여부

 

<회 시>

귀 도에서 질의한 생활임금 지급 관련 근로기준법 저촉 여부(지방자치단체 단위로 생활임금을 각각 다르게 적용하는 것이 균등처우 위반인지)에 대한 회신입니다.

근로기준법6조에서는 사용자는 근로자에 대하여 남녀의 성을 이유로 차별적 대우를 하지 못하고 국적·신앙 또는 사회적 신분을 이유로 근로조건에 대한 차별적 처우를 하지 못한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 근로기준법6조는 사용자가 경영하는 사업 또는 사업장 내 고용한 근로자 간 차별적 처우를 금지한 것으로

- 지방자치단체는 지방자치법3조제1항에 따라 각각 별도의 법인이므로 지방자치단체마다 근로자간의 근로조건을 다르게 정하더라도 동 조항의 적용이 어렵다고 할 것입니다. .

 

근로기준정책과-4443, 2016.07.14.

 

'♣ 근로자/공무원 ♣ > 근로조건/균등처우/기타(총칙)' 카테고리의 다른 글

무기계약 근로자라는 지위는 근로기준법 제6조에서 차별적 대우를 금지하고 있는 사회적 신분에 해당한다 [서울중앙지법 2017가합507736]  (0) 2018.08.08
정규직 근로자들에게만 상여금을 지급한 것을 기간제법이 금지한 차별적 처우라고 볼 수 없다 [서울행법 2014구합69815]  (0) 2018.07.03
사무원 등에 해당하는 지위는 사회적 신분의 범주에 포함된다고 볼 수 없다 [서울고법 2016나2070186]  (0) 2018.05.16
단시간 근로자의 주휴일 적용 여부 [근로개선정책과-3091]  (0) 2016.09.06
사용자가 업무량 변동 등을 이유로 일방적으로 소정근로시간을 임의 조정하는 것은 허용되는지 [근로기준정책과-1724]  (0) 2016.08.11
지방자치단체 단위로 생활임금을 각각 다르게 적용하는 것이 균등처우 위반인지 [근로기준정책과-4443]  (0) 2016.07.20
무기계약직이나 기간제, 정규직 등의 고용형태는 근로기준법 제6조에서 차별 처우 금지 이유로 정한 ‘사회적 신분’에 해당한다 [서울남부지법 2014가합3505]  (0) 2016.06.15
특정 지역 근로자에게만 일률적으로 증액된 임금을 지급하였더라도 합리적 이유 없는 차별적 처우로서 불법행위에 해당한다고 볼 수 없다 [청주지법 2015나190]  (0) 2015.11.20
계약직 근로자들의 변경 전 취업규칙상 임금 지급 청구 사건(근로기준법상 차별적 처우 금지규정의 위반 여부) [대법 2013다1051]  (0) 2015.11.20
서울 지역 근로자들에게 청주 등 지역 근로자들보다 일률적으로 더 많은 임금을 지급, 차별여부 [청주지법 2014가합1338]  (0) 2015.09.11
시의원 당선으로 인한 공무휴직 처분은 정당하다 [중앙2014부해1329]  (0) 2015.05.06


Posted by 고콜 Trackback 0 :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