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방자치단체의 청소, 오물수거 사업을 다른 사업과 독립된 사업으로 보아 근로기준법을 별도로 적용할 수 있는지 및 환경미화원에 대한 훈령을 폐지하여 퇴직금 지급률을 낮추는 것이 취업규칙의 불이익변경에 해당하는지

 

<질 의>

❍ ○○군은 환경미화원과 일반잡급직원에 대하여 별도의 취업규칙으로 볼 수 있는 규정이 없이 임금은 매년 시달되는 정부예산편성지침에 의거 산정 지급하고, 퇴직금은 총무처 예규 제184호(퇴직금은 계속근로년수 1년에 대하여 30일분)에 의거 지급하던중, 1996.2.7 일반잡급직과는 종사업무 및 근무형태가 다른 환경미화원의 복무와 임금 등 근로조건에 관한 준칙을 정한 ○○군환경미화원근무규정을 제정(○○군 훈령 제187)하여 시행하여 왔음(98년 잡급직원 총 186명중 상용인부 84명, 재료비인부 25명, 환경미화원 77명)

<질의1> 지방자치법 제9조제2항의 규정에 의거 청소, 오물의 수거 및 처리는 지방자치단체의 사무로 규정되어 있고 환경미화원은 인력거 및 청소차량으로 쓰레기를 수거하는 청소업무만을 수행하는 등 일반잡급직과 근무장소, 직종 및 근로형태가 상이하고, 동 업무는 한국표준산업분류표상 하수처리, 폐기물처리 및 청소관련 서비스업으로 분류되어 있으며, 정부에서는 환경미화원 업무의 특수성과 처우개선을 고려하여 일반잡급직원과는 별도로 환경미화원에 적용할 예산편성기준중 환경미화원인부임기준을 매년 연초에 시달하였으나, 환경미화원의 임금 및 퇴직금은 일반잡급직원과 동일하게 일반회계 동일항목으로 예산을 편성 집행하였을 경우 별도의 사업으로 볼 수 있는지 여부

<질의2> ○○군은 1998.12.30 「○○군비정규직인력관리규정」을 제정(훈령 제221호)하면서 부칙에 동 규정 시행과 동시에 “○○군환경미화원근무규정을 폐지한다”고 정하였는 바, 종전 규정인 「환경미화원근무규정」을 소정의 절차를 거치지 아니하고 폐지하면서 근로기준법상의 퇴직금(계속근로년수 1년에 대하여 평균임금 30일분)을 지급하는 개별근로계약서를 체결한 것을 적법한 취업규칙 변경으로 볼 수 있는지 여부

 

<회 시>

❍ 귀 <질의1>에 대하여

- 귀 질의는 ○○군에서 직접 환경미화원을 고용하여 청소업무를 담당케 하는 경우 동 업무만을 별도의 사업으로 볼 수 있는지 여부에 관한 것으로 보임.

- 근로기준법 적용을 위한 사업·사업장의 판단은 우리부 지침 「근로기준법상 사업·사업장 판단기준(근기01254-13559, 1990.9.26)」에 의거해야 하는 바, 환경미화원이 수행하는 청소업무를 별도의 사업으로 볼 수 있기 위해서는 ①장소적 독립성, ②노무관리·회계 등의 독립성이 있어야 함.

- 따라서, 독립된 사업소와 환경미화업무에 대한 별도의 조직 및 관리체계를 가지고 있고, 예산·회계가 독립적으로 구분되어 계리·집행됨으로써 독자적으로 업무처리를 하는 경우에는 별도의 사업으로 볼 수 있음.

- 귀 질의상 불분명하나 이와 같이 장소, 조직·관리, 예산·회계 등에 있어 독립성이 없으면 이를 별도의 사업으로 볼 수 없을 것인 바, 동 업무가 지자체의 통상적 행정조직에 편입되어 관리되고 있으며, 예산·회계상으로도 독립성이 인정되지 않는다면 별도의 사업으로 보기는 곤란하다고 사료됨.

- 아울러 동 지침 제3호에 의해 별도의 사업으로 볼 수 있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우선 장소적으로 분산되어 있는지 여부는 주된 사무소의 소재지를 가지고 판단해야 하고 실제 환경미화업무를 하는 장소(도로 등)를 가지고 판단하는 것이 아님을 유의해야 하며

■ 환경미화업무가 한국표준산업분류상으로 다른 산업에 해당하는지 여부에 대해서는 통계청 유권해석이 동 업무가 지자체에서 함께 수행되어 별개의 사업체로 볼 수 없는 경우에는 지방행정집행기관(76113)의 업무로 분류해야 한다는 것인 바, 귀 질의에서 환경미화업무가 별개의 사업으로 볼 수 있는지 여부는 결국 위에서 말한 별도의 사업 여부에 관한 판단기준인 장소, 조직·관리체계, 예산·회계의 독립성 여부 등을 가지고 판단해야 할 것임.

❍ 귀 <질의2>에 대하여

- ○○군에서 「환경미화원근무규정」을 폐지하고 「○○군비정규직인력관리규정」을 제정함에 따라 종전의 환경미화원근무규정에 의해 규율되던 환경미화원의 근로조건(퇴직금 등)이 저하되었다면 이는 취업규칙의 불이익 변경에 해당되므로 근로기준법 제97조에 의한 불이익 변경의 절차를 거쳐야 할 것으로 사료됨.

【근기68207-3928, 2001.11.21】

 

'♣ 근로자/공무원 ♣/  > 적용대상[행정해석 등]' 카테고리의 다른 글

건설현장 오야지가 근로자인지  (0) 2013.10.16
지입차주(관광버스)를 근로자로 볼 수 있는 경우와 볼 수 없는 경우  (0) 2013.10.16
해외투자기업 소속 연수생이 상시근로자수 계산에 포함되는지  (0) 2013.10.16
프로축구단의 팀닥터(맛사지사)가 근로자에 해당하는지  (0) 2013.10.16
농수산물 도매시장법인과 하역노조, 하역노조원 간의 노사관계 성립 여부  (0) 2013.10.13
지방자치단체의 청소, 오물수거 사업을 다른 사업과 독립된 사업으로 보아 근로기준법을 별도로 적용할 수 있는지  (0) 2013.10.13
고정급 없이 영어학습교재 판매대금중 일부를 판매수당으로 지급받는 학습지 제작·판매회사의 관리교사가 근로자인지 여부  (0) 2013.10.13
수개의 공사현장을 가지고 있는 건설업체의 경우 근로기준법 적용을 위한 사업 또는 사업장의 판단기준  (0) 2013.10.13
정수기 제조/판매회사에서 정수기 설치/수리업무를 담당하고 이에 따른 수수료만 지급받는 정비기사가 근로자인지  (0) 2013.10.13
화물 지입차주이나 회사에서 정한 노선과 시간에 따라 근로를 제공하고 수입금은 전액 회사에서 관리하며 고정적 임금을 받는 경우 근로자에 해당하는지  (0) 2013.10.13
개인이 주거목적으로 직접 시공하는 공사현장의 근로기준법 적용 여부  (0) 2013.10.13


Posted by 고콜 Trackback 0 :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