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의요지>

공직자윤리법 시행령3조제4항제11호에서는 중앙행정기관 소속 공무원이나 지방자치단체 소속 공무원 중 건축·토목·환경·식품위생 분야의 대민 관련 인·허가, 승인, 검사·감독, 지도단속 업무를 담당하는 부서(이하 ·허가부서라 함)에 근무하는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을 공직자윤리법3조에 따라 재산을 등록하여야 하는 의무자(이하 등록의무자라 함)로 규정하고 있고, 같은 법 제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본문에서는 공직자는 등록의무자가 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까지 등록의무자가 된 날 현재의 재산을 등록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며, 같은 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에서는 등록의무자가 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까지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고 규정하고 있는바,

. ·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 이상 연가 및 병가를 사용하여 실제로는 인·허가부서에서 업무에 종사하지 않은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공직자윤리법 시행령3조제4항제11호에 따른 등록의무자에 포함되는지?

.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이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 전에 해당 부서에서 휴직한 경우가 공직자윤리법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의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 해당하는지?

[질의 배경]

민원인이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과 같은 날부터 연가를 사용하고, 곧 이어 해당 부서에서 휴직을 한 경우에 재산을 등록하여야 하여야 하는지 인사혁신처에 질의하였고, 인사혁신처에서 그러한 경우에도 재산을 등록하여야 한다고 회신하자, 민원인이 이견이 있어 인사혁신처를 통하여 법령해석을 요청한 사안임.

 

<회 답>

. 질의 가에 대하여

·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 이상 연가 및 병가를 사용하여 실제로는 인·허가부서에서 업무에 종사하지 않은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공직자윤리법 시행령3조제4항제11호에 따른 등록의무자에 포함됩니다.

. 질의 나에 대하여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이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 전에 해당 부서에서 휴직한 경우는 공직자윤리법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의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이 유>

. 질의 가 및 질의 나의 공통사항

공직자윤리법3조제1항제13호에서는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특정 분야의 공무원은 재산을 등록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그 위임에 따라 같은 법 시행령 제3조제4항제11호에서는 중앙행정기관 소속 공무원이나 지방자치단체 소속 공무원 중 인·허가부서에 근무하는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 등을 재산을 등록하여야 하는 특정 분야의 공무원으로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공직자윤리법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본문에서는 공직자는 등록의무자가 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까지 등록의무자가 된 날 현재의 재산을 각 호의 구분에 따른 기관에 등록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으며, 같은 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에서는 등록의무자가 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까지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고 규정하면서, 전보(轉補강임(降任강등(降等) 또는 퇴직 등으로 인하여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사람이 3(퇴직한 경우에는 1년을 말함) 이내에 다시 등록의무자가 된 경우에는 전보·강임·강등 또는 퇴직 등을 한 날 이후 또는 같은 법 제11조제1항에 따른 재산변동사항 신고 이후의 변동사항을 신고함으로써 등록을 갈음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습니다.

 

. 질의 가에 대하여

이 사안은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 이상 연가 및 병가를 사용하여 실제로는 인·허가부서에서 업무에 종사하지 않은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공직자윤리법 시행령3조제4항제11호에 따른 등록의무자에 포함되는지에 관한 것이라 하겠습니다.

먼저, 공직자윤리법에 따른 재산등록제도는 공직자의 부정한 재산 증식을 방지하고, 공무집행의 공정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으로서(1조 참조), 같은 법 제3조제1항제13호에서는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특정 분야의 공무원은 재산을 등록하여야 한다고 규정하고 있고, 그 위임에 따라 같은 법 시행령 제3조제4항에서 인·허가부서에 근무하는 하위직 공무원까지도 등록의무자의 범위에 포함되도록 규정한 것은 하위직 공무원이라고 하더라도 대민 접촉이 많은 업무를 담당하고 공권력을 직접 집행하는 권한이 있어 비리 개연성이 상대적으로 큰 경우에는 재산상태의 감시를 통해 부정부패를 사전에 예방하고, 이를 통해 공무원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제고하여 공무원의 책임성을 확보하려는 것이므로(헌법재판소 2010.10.28. 결정 2009헌마544 결정례 참조), 등록의무자의 범위는 비리나 부정부패의 개연성이 있고, 재산상태의 감시를 할 필요성이 있는지 여부를 고려하여 판단하여야 할 것입니다.

그리고, “직위(職位)”1명의 공무원에게 부여할 수 있는 직무와 책임을 의미하고(국가공무원법5조제1호 및 지방공무원법5조제1호 참조), “직급(職級)”은 직무의 종류·곤란성과 책임도가 상당히 유사한 직위의 군()을 의미하는바(국가공무원법5조제2호 및 지방공무원법5조제2호 참조), 공직자윤리법3조제1항 각 호에서는 정무직공무원(1호 및 제2), 4급 이상의 일반직 국가공무원(3), 특정 분야의 공무원(13) 등 공무원과 공직유관단체 직원의 직급과 직위를 기준으로 등록의무자를 규정하고 있고, 같은 법 시행령 제3조제4항에서도 연구직 및 지도직공무원의 임용 등에 관한 규정별표 2의 제1호가목부터 다목까지와 제2호가목·나목 및 제3호가목의 연구직공무원 등 공무원과 공직유관단체 직원의 소속, 직급 및 직위를 기준으로 등록의무자를 규정하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공직자윤리법에서는 비리나 부정부패의 개연성이 있고, 재산상태를 감시할 필요성이 있어 재산등록의 의무를 부과하는 등록의무자의 범위는 공무원과 공직유관단체 직원의 직급, 직무 및 책임을 기준으로 판단하고 있음을 알 수 있는바, 같은 법 시행령 제3조제4항제11호 따른 등록의무자인지 여부도 실제 해당 업무에 종사하고 있는지 여부가 아니라 인·허가부서에 소속하고 있는지 여부와 해당 공무원의 직무와 책임에 따라 판단하여야 할 것이므로 실제로는 연가 등으로 인·허가부서에서 업무에 종사하지 않았다 하더라도 인·허가부서에 소속하여 그 직무와 책임을 부여받은 이상 해당 공무원도 등록의무자에 포함된다고 보아야 할 것입니다.

따라서, ·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 이상 연가 및 병가를 사용하여 실제로는 인·허가부서에서 업무에 종사하지 않은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공직자윤리법 시행령3조제4항제11호에 따른 등록의무자에 포함됩니다.

 

. 질의 나에 대하여

이 사안은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이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 전에 해당 부서에서 휴직한 경우가 공직자윤리법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의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 해당하는지에 관한 것이라 하겠습니다.

먼저, 질의 가에서 살펴 본 바와 같이, 공직자윤리법 시행령3조제4항제11호 따른 등록의무자인지 여부는 실제 해당 업무에 종사하고 있는지 여부가 아니라 인·허가부서에 소속하고 있는지 여부와 해당 공무원의 직무와 책임 등에 따라 판단하여야 할 것입니다.

그런데, 공직자윤리법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에서는 등록의무가 면제되는 사유를 전보·강임·강등 또는 퇴직 등으로 규정하고 있는바, 이는 소속이나 신분관계의 변동에 따라 확정적으로 직위에 변동이 있어 재산등록의무자가 되지 아니하는 경우를 규정한 것이라고 할 것인데, 휴직의 경우에는 그 소속을 유지하면서 다만 일정한 사유로 인하여 잠시 그 직무에 종사하지 아니하는 것에 불과하여 이를 전보·강임·강등 또는 퇴직 등과 같이 취급할 수 없다고 할 것이므로 휴직은 등록의무가 면제되는 사유에 해당하지 않는다고 할 것입니다.

또한, 공직자윤리법6조의31항제2호에서는 법령의 규정에 따라 휴직하게 된 경우에는 등록의무자의 변동사항 신고를 유예할 수 있도록 규정하고 있는데, 이는 휴직자도 등록의무자에 포함된다는 것을 전제로 재산의 변동사항 신고를 일정한 경우 유예할 수 있도록 하려는 것인바, 이러한 점에 비추어 보더라도 휴직은 등록의무 면제의 사유가 되지 않는다고 할 것입니다.

한편, 통상 인·허가부서에서 인·허가부서가 아닌 부서 등으로 전보된 후 휴직을 명령받은 공무원의 경우에는 등록의무를 면제받게 되는 반면, ·허가부서에서 곧바로 휴직을 명령받은 공무원의 경우에는 등록의무를 면제받지 못한다면 두 경우 모두 원래 등록의무자였던 공무원이 휴직을 한다는 점에서 실질적인 차이가 없음에도 불구하고 달리 취급하는 결과가 되어 불합리하므로, 공무원이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까지 해당 부서에서 휴직한 경우도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 해당한다는 의견이 있을 수 있으나, 질의 가에서 살펴 본 바와 같이 공무원이 등록의무자에 해당하는지 여부는 비리나 부정부패의 개연성이 있는 부서에 소속되어 있어 재산상태의 감시를 할 필요성이 있는지 여부에 따라 판단하여야 할 것인바(법제처 2007.10.25. 회신 07-0350 해석례 참조), ·허가부서에서 근무하던 공무원이 휴직하는 경우, ·허가부서 외의 부서로 전보하고 휴직을 명하든, ·허가부서에서 바로 휴직을 명하든 휴직을 명하는 방법은 별론으로 하고, ·허가부서에 소속되어 있는 채로 휴직한 공무원의 경우라면 여전히 인·허가부서에 소속된 사실에는 변함이 없으므로 해당 공무원의 등록의무를 면제할 수 없다는 점에서 그러한 의견은 타당하지 않다고 할 것입니다.

이상과 같은 점을 종합해 볼 때, 5급 이하 7급 이상의 일반직공무원이 인·허가부서에 전보된 날부터 2개월이 되는 날이 속하는 달의 말일 전에 해당 부서에서 휴직한 경우는 공직자윤리법5조제1항 각 호 외의 부분 단서의 등록의무를 면제받은 경우에 해당하지 않습니다.

 

법제처 17-0121, 2017.03.15.

 

'♣ 기타 ♣  > 기타 행정해석 등'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해병대를 육·해·공군에 속하지 않는 독립된 군 조직으로 볼 수 있는지 여부 (「국군조직법」 제2조제1항 등 관련) [법제처 17-0060]  (0) 2018.05.17
「지방자치단체 출자·출연 기관의 운영에 관한 법률」 제7조제2항 각 호 외의 부분 본문에 따른 “협의”의 의미 [법제처 16-0602]  (0) 2018.05.15
산림사업보조금으로 숲가꾸기를 실시한 산림에서 산지의 형질변경을 수반하지 않는 벌채를 하려는 경우 보조금을 반환해야 하는지 [법제처 17-0032]  (0) 2018.05.14
연구개발특구 개발계획 고시에 따라 국가산업단지의 지정이 의제되는 경우, 산업입지법 시행령 제42조의3제4항제3호를 적용할 수 있는지 [법제처 17-0051]  (0) 2018.05.11
국가산업단지의 지정이 의제되는 연구개발특구에 대해서도 산업입지법 시행령 제42조의3제4항제3호가 적용되는지 [법제처 17-0085]  (0) 2018.05.11
재산등록의무자인 특정 분야 공무원의 판단기준 등(「공직자윤리법 시행령」 제3조 등 관련) [법제처 17-0121]  (0) 2018.05.10
법인의 분사기 소지 허가 방식(「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12조제2항 관련)[법제처 17-0001]  (0) 2018.05.09
「중소기업창업 지원법」 제2조제2호의3에 따른 “사업을 개시한 날부터 3년이 지나지 아니한 자”의 시간적 범위 [법제처 17-0063]  (0) 2018.05.04
도시철도시설을 건설하기 위해 국유재산(행정재산)의 지하 부분을 사용하려는 경우 그 지하 부분 사용에 대한 보상을 반드시 해야 하는지 여부 [법제처 16-0652]  (0) 2018.05.03
군장학생에 대한 특별교육에 군사교육이 포함될 수 있는지 여부 등(「군장학생 규정」 제9조 등 관련) [법제처 17-0120]  (0) 2018.05.02
시·도의회는 시·군·구 및 그 장이 위임받아 처리하는 시·도 사무에 대하여 직접 감사를 할 수 없는지 여부(「지방자치법」 제43조 관련 등) [법제처 17-0076]  (0) 2018.04.30


Posted by 고콜 Trackback 0 :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